×

기념일유형

조문화환 결혼화환 개업화분 승진선물 생일축하 아기탄생 사랑고백 결혼기념일 전시/연주회 회갑/고희

종류별상품

축하화환 근조화환 동양란 서양란 관엽화분 공기정화식물 꽃바구니 꽃다발 꽃화병 플라워박스 프리미엄플라워 고급분재

가격별상품

4만원대 5만원대 5~8만원대 8~10만원대 10만원이상

고객 사용후기

사용후기를 작성해 주시면 500마일리지를 드립니다

  • 9 2021-06-15
    • ★★★★★
    • 좋아요! 항상 애용하고있습니다.
    • 좋아요! 항상 애용하고있습니다.
    •  choic****
    • 모르는
      한 사람을 알게 되고,
      알게 된 그 한 사람을 사랑하고,
      멀어지다가 안 보이니까 불안해하다가,
      대책 없이 마음이 빵처럼 부풀고 익었다가
      결국엔 접시만 남기고 고스란히 비워져 가는 것.
      이런 일련의 운동(사랑)을 통해 마음(사람)의
      근육은 다져진다. 사랑한 그만큼을 앓아야
      사람도 되고, 사랑한 그만큼을 이어야
      사랑도 된다.
      - 이병률의《내 옆에 있는 사람》중에서 -
      우리 고객님들중에 결혼기념일에 이용
  • 7 2021-03-04
    • ★★★★
    • 고맙습니다.
    • 받으시는 분이 만족해하셔서 늘 플라워119에 감사드립니다.
    •  gana2****
    • '얼굴'의 옛말은 얼골입니다.
      얼골은 얼꼴에서 왔습니다.
      '얼의 꼴'은 다시 말하면 '영혼의 모습'입니다.
      그 사람의 영혼의 모습이 가장 잘 드러나는 부위가
      바로 얼굴이기 때문에 그렇게 이름 붙였습니다.
      - 신영복의《담론》중에서 -

      시간이 지날수록 얼굴의 모습이 변합니다.
      그 변하는 모습에서 그 사람이 어떠한 생각으로 살았는지알수있을것 같습니다.

      고객님 안녕하세요.
      늘 믿고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꽃으로 고객을 행복하게, 자연을 닮은 플라워디자인
상호명: (주)플라워119꽃배달서비스 | 대표자 : 김창중 | 주소 : 06774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27 화훼공판장 본관 2층 12-11 | 사업자번호 : 214-87-31122 | 팩스번호 : 02-3471-6788 | 통신판매업신고 : 2004-서울서초-03699 | 개인정보책임자 : 김창중 | 쇼핑몰보증보험가입확인

Copyright ⓒ FLOWER119.INC All rights reserved 상품사진을 포함한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제 98호에 의거 보호받고 있습니다